경리 “어린이 보호구역서 과속한 택시기사 신고”…택시기사 “당신이 무슨 상관이야”

경리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방금 택시에서 어린이 보호 구역을 전속력으로 달리시기에

‘어린이보호구역이니 천천히 가주세요’라고 했더니

‘내가 운전하는데 당신이 무슨 상관이야’라고 하시네”라고 말하며 황당함을 드러냈습니다.

경리는 이어 “진짜 이게 무슨 논리일까요 정말 대단하십니다”라며 “바로 하차 신고했지만,

교육으로 끝난다네요”라고 덧붙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은 현재 삭제된 상태입니다.

한편 경리는 내년 상반기 방송되는 JTBC 새 드라마 ‘언더커버’에 출연할 예정입니다.

JTBC 드라마 ‘언더커버’는 오랫동안 정체를 숨기고 살아온 한정현(지진희 분)과

정의를 위해 최초의 공수처장이 된 인권 변호사 최연수(김현주 분)의 이야기입니다.